64년 만에 순직 유공자 부모와 현충원 참배한 대통령.. 속뜻은? – 수다피플

     문재인 대통령은 “기득권에 매달린다면 보수든 진보든 진짜가 아니”라며 “기득권이나 사익이 아니라 국가공동체의 운명을 자신의 운명으로 여기는 마음이 애국”이라고 말했다.문 대통령은 6일 오전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해 “애국 앞에 보수와 진보가 없다”면서 “이제 사회를 보수와 진보, 이분법으로 나눌 수 있는 시대는 지났다”고 강조

from 고발뉴스닷컴 – 전체기사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78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