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원 ‘기표소 알박기 농성’…장제원, 방호과 직원에 반말 ‘갑질’ – 수다피플

     김재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29일 패스트트랙 지정이 가결되는 과정에서 ‘기표소 알박기 농성’을 해 지탄을 받고 있다. 장제원 의원은 출입을 통제하는 방호과 직원에게 반말을 하며 갑질을 했다.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는 차수를 변경해 30일 새벽 선거제 개편을 위한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하는 안건에 대한 무기명 표결에 들어갔다.여야 4당 위원들

from 고발뉴스닷컴 – 전체기사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75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