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실에 몰카 설치해 딸 친구 ‘찰칵’ 목사 입건 – 세계일보 – 수다피플

화장실에 몰카 설치해 딸 친구 '찰칵' 목사 입건
세계일보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29일 오후 3시 25분께 흥덕구의 자신의 집 화장실 칫솔통에 소형 몰래카메라를 설치해 20대 여성 B씨의 신체 일부를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A씨의 딸 친구이자 교회 신도로 지난해부터 A씨 집에서 함께 지내온 것으로 …

더보기 »

from 주요 뉴스 – Google 뉴스 http://news.google.com/news/url?sa=t&fd=R&ct2=kr&usg=AFQjCNGeJ-fcGFZTfhhZBHuDc4eNbhrpxA&clid=c3a7d30bb8a4878e06b80cf16b898331&cid=52780641062717&ei=WL1_WfC5JsHY3AGK6a-ICw&url=http://www.segye.com/newsView/201708010003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