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우 스폰서, 조국 고교 선배’ 문제 삼는 자한당.. 곽상도는? – 수다피플

     31일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과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출석한 국회 운영위원회는 본격 질의를 시작하기도 전에 여야가 날선 신경전을 벌였다. 자유한국당이 김태우 전 수사관과 ‘스폰서’ 관계로 알려진 건설업자 최모 씨가 조국 수석의 고교 선배인 점을 문제 삼고 있는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서영교 의원이 곽상도 의원과 김태우 전 수사관 등

from 고발뉴스닷컴 – 전체기사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67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