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한당 소속 시의원, 女기관장에 “용모 맘에 안 들어” – 수다피플

     성남시의회 박광순 의원(자유한국당 소속)이 성남시청소년재단 진미석 대표이사의 용모를 지적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며 ‘여성‧용모비하’ 논란이 일고 있다.지난 11일 행정교육체육위원회의 예산안 예비심사를 하는 자리에서 박 의원은 진 대표의 “용모가 마음에 안 든다”며 머리 색깔과 귀걸이를 문제 삼았다.박 의원은 “공인으로서 그런 모습으로 의회에 와서

from 고발뉴스닷컴 – 전체기사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66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