뱅크샐러드, ‘국민 건강설계’ 서비스 출시 – 수다피플

레이니스트가 운영하는 데이터 기반 돈 관리 서비스 뱅크샐러드가 국민 건강검진 데이터를 활용해 개인에게 꼭 필요한 최적의 보험까지 추천해주는 ‘국민 건강설계’ 서비스를 선보였다.

국민 건강설계는 누적된 건강검진 결과 데이터를 확인하고, 이를 기반으로 필요한 보험 상품을 최저 금액순으로 추천해 주는 서비스다. 앱에서 본인인증만 거치면 국민건강보험공단의 건강검진 결과를 항목별로 상세하게 제공받을 수 있다. 연동 후에는 일반 검진내역의 최신 결과는 물론 과거에 받았던 모든 검진 결과의 상세 항목 확인이 가능하다. 건강보험 가입자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제공되는 결과 항목은 ▲비만 ▲체질량지수(BMI) ▲시력 ▲청력 ▲고혈압 ▲신장질환 ▲빈혈 ▲당뇨 ▲이상지질혈증(콜레스테롤) ▲만성신장질환 ▲간장질환 ▲폐결핵/흉부질환 ▲골다공증 등이다. 건강검진 데이터는 고객이 직접 정보제공에 동의해야만 내역을 앱으로 불러올 수 있다.

뱅크샐러드는 각 검진 항목의 결과를 정상범위의 수치와 비교해 정상, 주의, 위험 3가지 카테고리로 세분화해 했으며, 건강 관리를 유도하기 위해 발생 가능한 예상질병도 같이 보여준다.

예를 들어 복부둘레 및 체질량지수에 따라 비만으로 판정이 되면 ‘위험’ 표시와 함께 ‘비만은 만병의 근원이다’라는 메시지를 전달함으로써 건강에서 염려되는 부분에 대한 조언을 한 눈에 살필 수 있게 했다. ‘주의’ 항목에는 ‘OOO 등의 병으로 발전할 수 있어요. 정상보다 낮은(혹은 높은) 수치이니 더 나빠지지 않게 주의해서 관리하세요’와 같은 메시지를 띄운다.

만약 메시지에 위험이나 주의 등이 표시되면 이를 치료하는 데 필요한 예상 의료비와 함께 예상 의료비보다 더 높은 보장금액의 보험상품을 낮은 금액 순으로 추천해 준다. 본인의 건강검진 기록 외에 가족력 항목을 추가하면 훨씬 강화된 보험 상품 리스트를 받을 수 있다. 현재는 암 보장 중심의 질병보험인 한화생명, 교보라이프플래닛, 미래에셋생명, KDB생명 등의 보험상품이 입점되어 있으며, 계속해서 보장 영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레이니스트 김태훈 대표는 “이번에 선보인 건강설계 서비스는 개인의 데이터를 활용해 세상에 없던 서비스를 선보이게 된 첫 사례이자, 이종 데이터를 결합해 서비스를 창출한 핀테크 최초의 사례”라며 “앞으로도 뱅크샐러드는 철저하게 사람 중심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이 최고의 서비스와 혜택을 누릴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from Bloter.net http://www.bloter.net/archives/3268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