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우·김의성 고소한 MB, ‘리밍보’ 해외계좌 걱정됐나? – 수다피플

     “주진우가 이명박한테 고소당했다는 소식을 듣고 놀려주려고 만났다가 저도 고소당했다는 소식을 알게 되었다는 소식입니다.”지난 16일 배우 김의성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위와 같은 소식과 함께 소장이 찍힌 사진을 공개했다. 소장을 보면, 원고는 이명박, 피고는 최승호 문화방송 사장과 배우 김의성, <시사인> 주진우 기자, MBC 권희진 기자 등 총 네 명이다. 1

from 고발뉴스닷컴 – 전체기사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66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