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주일가 수사 촉구한 민주당, 묻혀선 안될 ‘조선일보 손녀’ 사건 – 수다피플

     이른바 ‘조선일보 손녀’로부터 폭언 녹취를 공개했던 피해 당사자인 운전기사가 본격적인 대응에 나선다는 소식이다. 28일 <미디어오늘> 등에 따르면, ‘조선일보 손녀’로부터 폭언과 인격모욕을 당하고, 방정오 TV조선 대표이사 전무 가족으로부터 해고됐던 운전기사 김씨가 서울지방노동위원회에 부당해고 구제를 신청했다. 또 운전기사 김씨는 디지틀조선일보와 방 전무에

from 고발뉴스닷컴 – 전체기사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64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