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백혈병 문제 사과.. 황상기 “다짐으로 받겠다” – 수다피플

     고 황유미 씨가 사망한 지 11년 만에 삼성이 반도체 백혈병 문제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삼성전자 디바이스솔루션 사업부 대표이사인 김기남 사장은 23일 ‘중재판정 이행 합의 협약식’에서 “삼성전자는 그 동안 반도체 및 LCD 사업장에서 건강유해인자에 의한 위험에 대해, 충분하고 완전하게 관리하지 못했다”고 인정하며 사과했다.유미 씨의 아버지이자 반올림 피해자

from 고발뉴스닷컴 – 전체기사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64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