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흥집 “권성동·염동열 직접 청탁”…SNS “자한당 법사위원장 민낯” – 수다피플

     강원랜드 채용 비리 등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최흥집 전 강원랜드 사장이 자유한국당 권성동, 염동열 의원을 직접 대면해 청탁을 받았다고 법정에서 진술했다. 16일 YTN에 따르면 최 전 사장은 지난 15일 춘천지법 형사 1단독 조정래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결심 공판에서 “두 의원 모두에게 직접 대면 청탁을 받았다”고 말했다. 인사 최종 책임자였던 최 전

from 고발뉴스닷컴 – 전체기사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64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