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진호 사건, ‘게이트’로 확대.. 박상규 “비자금, 어떻게 쓰였을까” – 수다피플

     양진호 폭행사건이 ‘게이트’로 번져가는 모양새다.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이 회사 매각 대금을 비자금 조성에 활용, 횡령금액이 최소 20억 원에 이른다는 증언이 새롭게 나왔다.13일 진실탐사그룹 <셜록>과 <뉴스타파>, <프레시안> 보도에 따르면, 공익신고자 A씨는 “양 회장이 자신의 측근을 신생 웹하드 업체의 ‘바지사장’으로 세우고, 회사가 팔리면 그 대

from 고발뉴스닷컴 – 전체기사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63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