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기호, 서지현 소송 맡은 이유…“검찰 아직도 사랑한다더라” – 수다피플

     서지현 수원지검 성남지청 부부장검사가 성추행 사건과 관련 안태근 전 검사장과 국가를 상대로 민사소송을 제기한 가운데 서기호 변호사가 소송 대리를 맡게 된 계기를 밝혔다. 서 변호사는 7일 페이스북을 통해 서 검사를 전혀 알지 못했다며 정의당 노회찬 전 의원 장례식장에서 처음 만났다고 했다. 당시 서 검사는 정치인 노회찬이 아니라, 인간 노회찬에 대한 감사와

from 고발뉴스닷컴 – 전체기사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63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