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현 “남북경협, 美보다 ‘엇박자론’ 국내 기득권이 더 문제” – 수다피플

     정세현 전 통일부 장관은 3일 미국이 우리 기업은 제동을 걸면서 뒤로는 미국 기업의 방북을 허용하는 것에 대해 “성동격서는 점잖은 표현이다, 완전히 꼼수다”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정 전 장관은 “미국 보다 더 문제는 ‘엇박자’라는 이름으로 자꾸 견제하려는 사람들”이라며 “분단체제하에서 기득권을 구축하고 먹고살았던 사람들”이라고 말했다. 정 전 장관은 이날

from 고발뉴스닷컴 – 전체기사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63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