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이코리아, 추천상품 연간 거래액 1조원 돌파 – 수다피플

이베이코리아가 운영하는 추천 ‘핫딜’ 거래액이 연간 1조원을 넘어섰다. 이베이코리아는 11월20일 G마켓과 옥션을 통해 선보이는 핫딜 코너인 ‘슈퍼딜’과 ‘올킬’의 지난 1년간(2016년 10월부터 2017년 9월) 추천 핫딜 합산 금액이 1조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핫딜은 매일매일 새로운 상품을 파격적인 할인가격으로 선보이는 코너로, 모바일쇼핑 시대 개막 이후 대부분의 온라인쇼핑몰들이 전면에 내세우고 있는 서비스다. 이베이코리아 역시 지난 2012년 옥션에 ‘올킬(ALL KILL)’이라는 이름으로 핫딜을 신설했고, 이듬해인 2013년에 G마켓에 ‘슈퍼딜’을 런칭했다. 해당 서비스 런칭 이후 12개월 기준 거래액이 1조원을 넘어 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옥션 ‘올킬’ 갈무리

현재 올킬과 슈퍼딜은 옥션과 G마켓를 대표하는 데일리 딜 코너로 자리잡으며, 매년 평균 60% 이상의 고속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실제 올해 10월말까지의 거래규모가 작년 대비 45% 증가했으며, 5년 전인 2012년과 비교하면 5.5배 성장했다. 특히 핫딜 코너는 모바일쇼핑 성장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5년 전인 2012년의 이베이코리아의 핫딜 모바일 비중은 10%에 불과했으나 현재 81%에 달한다. 10명 중 8명이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모바일을 통해 핫딜(슈퍼딜·올킬)을 만나는 것이다.

G마켓 ‘슈퍼딜’ 갈무리

현재 G마켓 ‘슈퍼딜’과 옥션 ‘올킬’은 하루 각 200여개 상품을 메인 딜로 추천하고 있다. 트렌드 적합성과 파격적인 할인률, 안정적인 물량 확보, 시의성 등을 종합해 담당 카테고리매니저들이 직접 엄선한 상품들로 구성된다. 생필품부터 고가의 가전제품까지 다양한 상품을 망라하는 가운데 올 한 해 추천 핫딜(슈퍼딜+옥션)을 통해 가장 많이 판매된 상품군은 ‘신선식품’으로 조사됐다. 이어 ▲가공식품, ▲여성의류, ▲커피 및 음료, ▲유아동의류 순으로 나타났다.

이베이코리아 영업본부 전항일 본부장은 “오픈마켓 초기에는 검색을 통한 목적성 구매가 대부분이었으나 갈수록 데일리 핫딜을 중심으로 한 직관성 구매로 쇼핑 트렌드가 변하고 있다”라며 “범람하는 쇼핑정보 속에서 피로감을 느낀 고객들이 전문가가 엄선한 상품을 구매하는 방향으로 쇼핑 습관이 정착되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도 상품력과 가격경쟁력을 강화한 ‘슈퍼딜’과 ‘올킬’을 통해 좋은 쇼핑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from Bloter.net http://www.bloter.net/archives/295372